김밥·샌드위치 조리 즉시 섭취하세요


















식품의약품안전청은 봄나들이 철을 맞아 도시락 등으로 자주 섭취하는 ‘김밥과 샌드위치 등의 올바른 조리, 섭취 및 보관 방법’을 발표했다.

식약청은 지난해 한국보건산업진흥원과 공동으로 ‘즉석 섭취식품(도시락류)의 황색포도상구균과 바실러스 세레우스 식중독균의 관리방안’ 연구를 수행해 식중독 예방을 위한 김밥이나 샌드위치 등 도시락류의 올바른 조리, 섭취, 보관방법 등을 제시했다.

이에 따라 김밥과 샌드위치 등은 김·채소류·햄·달걀·밥·빵 등 복합적인 원재료를 사용하며 별도로 가열하지 않고 섭취하기 때문에 올바른 조리 및 보관이 매우 중요하다고 밝혔다.
특히 봄나들이 철은 식중독균이 성장하기 좋은 환경이 조성되므로 소량의 식중독균이 존재할지라도 짧은 시간 내에 급속하게 증식해 식중독을 일으킬 수 있어 적절한 온도에서 보관해야 한다고 밝혔다. 또 연구결과 10℃ 이하에서는 식중독균이 성장해도 식중독 유발 독소를 생성하지 않으므로 김밥·샌드위치 등 도시락류는 반드시 10℃ 이하로 관리해야 한다.

따라서 김밥·샌드위치는 가급적 빠른 시간 내(2시간 이내)에 섭취하도록 하고 즉시 섭취가 불가능한 경우에는 반드시 10℃ 이하에서 보관해야 한다.

소비자의 대부분은 가정에서 직접 만들어 먹기보다는 전문매장, 편의점 등에서 구입해 섭취하며, 김밥은 56.7%, 샌드위치는 51.6%만이 구매 즉시 섭취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식약청 관계자는 “김밥·샌드위치는 도시락으로 많이 애용되고 있으나 최근 식중독 원인 식품의 하나로 대두됨에 따라 이들 식품에 대한 세심한 주의가 요구된다”고 강조했다.

또한 “식중독 발생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식품 조리자, 종사자 및 소비자 모두 김밥·샌드위치의 올바른 조리 및 보관방법을 적극 준수할 것”을 당부했다.

<김선애 기자>
 
기사입력 :2007-04-19 오후 5:14: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