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태계에서 육상식물이 하는 일

지구의 육지환경에서 광합성이라는 물질생산공장을 가동시켜 많은 육상 동물들이 살아갈 수 있게 만든 것이 바로 육상녹색식물이다.

이런 의미에서 녹색식물은 생태계 내에서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 지구상 어디라도 식물이 존재하는 한 동물이 살아갈 수 있지만, 식물이 없는 곳에서는 동물도, 인간도 살아갈 수가 없다.

식물은 지구의 자연환경과 불가분의 관계를 맺고 있다. 먼저, 인간을 포함해서 수백만 종의 생물이 살아갈 수 있는 먹이를 식물이 제공하고 있다. 또한 식물자신을 포함한 모든 동식물이 적정범위의 생육환경에서 살아갈 수 있도록 기후환경을 조절해 주고 있다.

이산화탄소를 흡수하고 산소를 배출하여 모든 종속영양생물(동물)의 호흡에 기여하고, 뿌리를 통한 수분의 흡수와 잎을 통한 수분의 증산으로 물의 순환에 기여함은 물론 온도를 조절해 준다. 또한 식물은 우리 인간이 필요로 하는 수많은 유용물질의 근원으로서 자원적인 가치가 있다.

인간 질병의 치료제로서의 약제, 건축재료로 쓰이는 목재, 공업용 천연물질, 천연섬유와 종이의 원료, 아름다운 관상원예식물 등 우리 인간의 의식주 해결과 정서적 안정을 위해 그 어떠한 인공물질로도 대체할 수 없는 자연 고유의 물질을 제공하고 있다.

식물 개개의 종이나 각 개체 혼자서는 큰 역할을 하지 못하고, 보다 큰 역할을 하기 위해서는 식물사회라는 공동체를 형성해야만 한다. 이러한 식물사회의 다양성은 곧바로 동물다양성을 형성할 수 있다.

이와 같이 식물은 생태계내에서 일차 생산자로서 뿐만 아니라 다른 동식물의 서식처, 이용가치 등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면서 육상생태계를 유지시켜 나간다.

[자연환경조사는 왜 하는가, 국립환경과학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