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철 집안관리 요령


















 

장마철에는 눅눅해진 실내환경에 집안 관리가 여간 힘든 것이 아니다. 장마철이면 주방·화장실·옷장 등 집안 곳곳이 습기로 인해 세균이 번식하기 쉬워지기 때문에 위생 관리에 특별히 신경써야 한다. 여름 장마철 집안 관리를 효과적으로 하는 방법을 알아본다.

▲음식물 쓰레기 악취는 소다로 제거〓여름철에는 음식물 쓰레기를 제때 버리지 않으면 내용물이 상하거나 곰팡이가 생길 수 있으므로 바로바로 처리해야 한다. 음식물 쓰레기의 물기를 빼고 쓰레기통 바닥에 신문지를 깔면 냄새를 줄일수 있다. 또 소다 ¼컵 정도를 쓰레기 위에 뿌려주면 냄새가 없어진다.

▲심한 배수구 악취에는 에탄올〓배수망에는 항상 야채나 밥알 등 음식 찌꺼기가 붙어 있기 마련이므로 배수망을 꺼내 헌 칫솔로 오염물질을 꼼꼼히 제거한다. 헌 칫솔 3개를 원통형으로 묶어서 사이사이 낀 때를 닦아주면 좋다. 악취가 심할 때는 배수구에 소독용 에탄올을 뿌리고 1∼2시간 두면 간단하게 해결된다.

▲개수대 물때와 악취 잡아주는 녹차가루〓우려내고 남은 녹차 티백의 내용물이나 녹차 찌꺼기를 개수대에 뿌려두면 악취는 물론 물때도 말끔히 벗겨진다.

▲변기 냄새 제거에는 식촛물〓변기 주변은 화장실의 불쾌한 냄새의 원인이기 때문에 변기통과 변기 커버·바닥 등 변기 주변을 집중적으로 청소해야한다. 변기 커버 부분은 살이 직접 닿는 곳이므로 중성 세제를 사용해서 닦고 그래도 냄새가 잘 없어지지 않을 때는 식촛물을 이용하면 효과만점이다.

▲눅눅해진 벽에는 알코올 스프레이〓벽에 물과 알코올을 4대 1 정도의 비율로 섞어 뿌려주면 눅눅해진 벽의 습기를 제거할 수 있다.

▲옷장 습기 방지는 신문지와 녹차찌꺼기〓옷장 바닥에 신문지를 몇 장 깔아주면 통풍 공간이 생겨 습기를 막는데 효과적이다. 또 녹차 찌꺼기를 잘 말려 장롱 귀퉁이나 서랍 깊은 곳에 놓아두면 강력하게 습기를 빨아들이는 효과가 있다.

▲음식 냄새가 밴 옷은 헤어드라이어로 말린다〓냄새가 밴 옷을 빨기가 여의치 않을 때는 일단 햇볕에서 바짝 말린 후 헤어드라이어로 냄새를 날린다. 그런 다음 욕실에서 증기를 쐬었다가 다림질을 하면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