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을 위협하는 프린터


















프린터에서 발생하는 이런 입자들은 담배 연기의 입자와 같이 미세하기 때문에, 폐의 깊은 곳까지 침투하게 되면 유사한 손상을 일으키게 된다.
 
IT가 빛나는 발전을 거듭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인쇄매체의 사용은 오히려 증가하고 있다. 특히 각종 소프트웨어의 활용도 증가함으로써, 사무실에서 각종 발표 자료의 작성에 현란한 이미지들을 활용하게 되며, 정보의 증가에 따라 인쇄물로 함께 보관하는 경우도 많아졌다. 작년 독일에서 제시되었던 프린터에 의한 실내오염에 대한 연구(GTB2006031228, GTB2006030962)의 경우도, 본 기사의 내용과 유사한 문제점을 지적한 바 있다.

호주 과학자들의 연구에 따르면, 사무용 프린터에서 발생하는 오염물질이 폐에 미치는 영향은 담배에 의한 경우와 유사하다고 한다. 여러 대의 레이저 프린터를 조사한 결과, 잠재적인 위험성을 내포한 미세 토너 입자를 방출하는 기기가 30%에 이르렀다.

이런 초미세입자는 폐에 침투함으로써 담배 연기를 흡입하는 것과 같은 정도의 지속적인 손상을 일으키게 된다는 것이 퀸즐랜드공과대학 Lidia Morawska교수의 주장이다. 프린터에서 발생하는 이런 입자들은 담배 연기의 입자와 같이 미세하기 때문에, 폐의 깊은 곳까지 침투하게 되면 유사한 손상을 일으키게 된다. 초미세입자를 흡입함으로써 받는 손상은 입자가 어떤 물질들로 이루어졌느냐에 달려 있지만, 가벼운 호흡기 질환부터 심혈관계 질환 혹은 암과 같은 심각한 질병을 유발할 수도 있다.

독일의 안전 및 환경기준 시험인증기관인 바이에른공업시험청(LGA: Landesgewerbeanstalt Bayern)의 테스트 결과를 보면, 토너에서 내분비계를 교란시키는 환경호르몬인 유기주석화합물(DBT, TBT)이 검출되었으며, 발암물질로 알려진 아조염료(Azo dye stuffs)도 발견되었다고 한다. 이 아조염료가 분해되면 방향족 아릴아민류 화합물이 생성되는데, 이 화합물을 접촉할 경우 피부염이나 암이 유발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GTB2006031228)

동 대학의 ILAQH(International Laboratory for Air Quality and Health) 연구실에서는 62 대의 프린터를 점검한 결과, 17대에서 상당량의 입자를 방출함을 발견하였다. 다른 사무용 기기를 조사한 결과에서도, 프린터가 일반 사무용 건물 내에서 입자를 가장 많이 방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연구 결과는 Environmental Science and Technology 지에 게재되었다. 본 연구는 오픈 플랜(open-plan, 다양한 용도를 위해 칸막이를 최소한으로 줄인 건축 방식)으로 이루어진 사무실에서 시행되었는데, 실내 공기 중 입자의 농도가 프린터를 사용할 때 5배 가량 증가한다는 것을 발견하였다.

카트리지(cartridge)를 새 것으로 교체하였을 때 입자의 방출량이 더 많았으며, 그래픽이나 이미지 등을 인쇄할 때와 같이 정교한 인쇄품질을 요구할수록 입자의 방출량이 증가하였다. 하지만, 방출되는 입자의 양은, 기계 제조업자, 모델, 사용기간, 카트리지 모델 및 카트리지 사용기간에 따라 다양하였다. 오히려 새로운 기종에서 배출량이 더 많은 것은 새로운 열전달 시스템과 빠른 속도 때문으로 추정되고 있다(GTB2006030962).

정부가 자동차, 발전소 및 공장과 같은 실외 배출원에 대해서는 규제하면서도 왜 실내 오염원에 대해서는 규제하고 있지 않는 것일까? 연구팀은 본 연구를 토대로, 정부에서 사무용기기의 입자 배출에 대해 규제가 필요함을 강조하고 있다.

본 연구의 결과는 실내 공기질 연구에 크게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변수에 대한 것으로 유용한 참고자료가 될 것이다. 이런 연구는 실내의 환기상태, 유효 공간, 식물의 유무와 같은 많은 변수들에 의해 영향을 받기 때문이다. 현대의 각종 사무기기가 가득한 사무공간에서 사무원들의 건강을 위해서라도 환기를 생활화하거나 각종 토너의 폐기 관리에 신중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작성자 의견)
http://www.brisbanetimes.com.au/


제공 : kisti
[2007-08-13 16:30: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