졸업, 입학식 때 스타일나게 코디하는 방법

..:World Fashion Photos & Fashion Shows:..

....












졸업이든 입학이든 새로운 세상에 첫 발을 내딛는다는 점에서 의미있는 날이기도 하다.




이런 날은 가족이나 친구들과 함께 사진을 많이 찍는 만큼 멋내기 의상에 신경을 안 쓸 수 없다. 동시에 많은 이동을 해야한다는 점도 고려해야 한다.

 


여성의류 패션몰 쥬시야측은 이런 날 딱딱한 정장보다는 편안하고 활동성 있는 세미 정장에 편안한 구두를 맞춰 신는 것이 좋다고 조언한다. 또 새로 옷을 구입하려면 행사때 뿐만 아니라 평상시에도 입을 수 있는 실용적인 디자인을 고르를 것이 좋다고 전했다.

 


여성은 치마정장으로 코디를 해주는 것이 포인트. 졸업식의 경우에는 학사복 안에 입고 있어야 하므로 너무 얇은 것보다는 조금은 두툼한 것으로 입는 것이 좋으며 칼라는 화사한 계열의 정장 중 단순한 디자인의 라운드 칼라나 숄 칼라의 정장을 입는 것이 더욱 여성스럽게 보인다

 


입학식이 이루어지는 3월의 경우 검은색 감색 등 짙은 컬러보다는 봄 분위기를 낼수 있는 파스텔톤이 더 어울리며. 레이스와 리본, 꽃이 달린 공주풍 옷은 사진도 촌스럽게 나올뿐 아니라 나중에 입기 부담스러워 피하는 것이 좋다.

 


또한 속단추 처리가 단정한 재킷이 멋스러움을 도와주는데 이 때 재킷의 길이는 너무 짧거나 긴 것보다는 엉Dung이 중간선을 덮는 것이 좋고 여유가 있어 움직일 때 편한 것을 골라야 한다.


이너웨어로 입은 브라우스나 셔츠는 특별히 목부분이 리본으로 묶여지는것을 입고 어두운 계열의 학사복 밖으로 내놓으면 얼굴이 화사해 보인다.

 


핑크빛 스커트와 화이트 모직 코트를 코디하고 코트 깃에 털 장식을 달아주면 따뜻하고 화사한 느낌을 낼 수 있다. 귀엽고 발랄한 여성이라면 체크스커트로 캐주얼한 멋을 내볼만 하다. 여기에 더블코트를 입고 무릎까지 오는 양말로 마무리하면 한층 발랄해 보인다. 심플한 블랙 팬츠나 8부 팬츠에 체크무늬 모직 재킷이나 반코트를걸치고 앵클부츠를 신은 후 마무리는 Ga슴 사이를 가로지르는 크로스 백으로 한다.


 

졸업식이나 입학식 화장은 핑크나 오렌지계열의 화장으로 너무 강하지 않은 뽀얀 화장을 해주는 것이 좋으나, 흰색이 부담스러울 때에는 흰색과 블랙 체크를 골라보는 것도 괜찮다.


치마정장에는 모서리가 약간 둥근 여성스런 구두를, 바지 정장에는 로퍼를 신는 것이 어울린다. 롱부츠는 졸업 가운과 어울리지 않으므로 피하는 것이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