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팅에서 퀸카되는 스타일법

..:World Fashion Photos & Fashion Shows:..

....












1. 핑크 컬러 톱
사실, 핑크 컬러는 피부 톤에 상관없다. 어둡든 밝든 남자들에게 있어 충분히 긍정적인 효과를 발휘할 수 있을 것. 특히 올 봄, 트렌드인 화이트 진과 매치하면 더욱 경쾌한 느낌을 살릴 수 있다. 다소 통통한 스타일이라면 깊게 파진 브이넥 톱으로 시크하게 승화시키도록!




2. 미디스커트
미팅에서는 무릎길이정도의 미디스커트라면, 미니스커트 이상의 긍정적인 효과를 볼 수 있다. 첫 대면부터 너무 과하지 않으면서도 충분히 여성스러운 매력을 어필할 수 있으니까. 플러스 시켜, 플레어스커트라면 더욱 좋겠다. 상의는 화이트 컬러 등 밝은 톤으로 화사한 분위기로 심플한 룩으로 연출할 것.




3. 하트 아이콘
리본, 하트 등 여성성이 가미된 디테일 등은 언제나 남자들에게 사랑 받기 마련. 어렵게 생각할 것 없다. 스와로브스키로 반짝거리는 하트 디테일이 장식된 리바이스 레이디 라인의 진 팬츠와 블루종이라면 적격일 듯. 너무 꾸민 것 같지 않도록 액세서리는 최대한 심플하게 매치하는 것이 방법이다.




4. 롤업 진
종아리 정도 길이의 7부 진 팬츠의 끝을 살짝 말아 올려보자. 당장이라도 당신의 손을 잡고 피크닉을 떠나고 싶은 마음을 들게 할 수 있다. 조심할 것은 롱 다리가 아닌 이상 힐을 받혀 신어 다리 길이도 조절하는 센스를 발휘하도록. 또한 백이나 액세서리도 동네 슈퍼에 나온 것처럼 보이지 않도록 최대한 성의 있게 매치할 것.




5. 블링블링 룩
패리스 힐튼에서 영감을 받은 블링블링 룩은 말 그대로 걸을 때마다 흔들리며 반짝거리는 것에 포인트를 주면 된다. 늘씬한 몸매와 뛰어난 외모가 아니라도 상큼한 눈부심으로 상대방에게 호감을 줄 수 있다. 먼저, 부츠 컷 진으로 몸매를 최대한 감추면서 Sek시하게 연출하고 벨트, 팔찌, 힐 모두 글래머러스한 스타일로 업그레이드한다. 특히 샹들리제를 연상시키는 크고 경쾌한 이어링은 기본으로 염두해 둘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