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복 예쁘게 입는 법

..:World Fashion Photos & Fashion Shows:..

....











최근의 한복은 화려한 문양보다는 소재나 색감 등의 조화가 잘 이루어져 단아한 멋을 내는 것이 인기를 끌고 있다. 젊은층에서는 홍화나 치자 등을 염료로 한 밝고 경쾌한 색상이, 중·장년층에서는 쑥이나 녹차·오리나무 등을 염료로 한 은은하고 기품있는 색상이 유행이다. 디자인 면에서 저고리 기장은 조금 길어지고, 고름은 짧아지고, 깃과 동정은 넓어졌으며, 소매통은 좁아졌다.


#키가 작고 마른 경우

저고리를 치마보다 짙은 색으로 하되 전체적으로 밝은 색상으로 하고 동색 계열을 이용한다. 또 치마는 길고, 저고리는 짧게 하는 방법도 하체를 길어 보이고 풍성하게 하는 효과가 있다. 무늬는 크고 복잡한 느낌보다는 작은 무늬를 이용해 화사한 느낌을 들도록 하는 것이 좋다. 고름을 강조해 시선을 모으는 방법도 효과적이다.

#키가 작고 통통할 경우

치마의 색상은 남색이나 진자주 등 어두운 색에 저고리는 동색 계열로 하는 것이 좋다. 저고리의 깃은 조금 길게 달고 뒷깃도 내려서 달면 목선이 좀더 산뜻하게 드러난다.

#키가 크고 마른 경우

치마통은 넓게 하면서 주름을 촘촘히 잡아 풍성한 멋을 강조한다. 저고리의 길이는 약간 길게 하고 품·진동·소매나비 등도 넉넉하게 한다. 금박이나 화려한 무늬가 있어도 좋고, 밝은 색으로 상하를 다르게 배색한다.

#키가 크고 통통한 경우

저고리 색상은 짙은 색으로 고른다. 소매끝과 깃·섶에 다른 색을 댄 삼회장 저고리 나 반회장    저고리를 입어도 훨씬 날씬해 보인다. 저고리의 길이는 조금 길게 해서 키가 커 보이는 것을 보완한다.

#목에 콤플렉스가 있는 경우

목이 굵거나 짧은 사람은 저고리의 깃을 많이 내리고 고대가 깊게 파이도록 한다. 반면 목이 가늘거나 긴 사람은 저고리의 깃을 약간 짧게 해주는 것이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