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키니진 완벽 슬림 코디법

..:World Fashion Photos & Fashion Shows:..

....












롱니트 매치…통통녀도 OK!


▶상의는?
튜닉 블라우스+와이드 벨트 조화
롱 카디건-하프코트 결점 커버 굿


▶신발은?
부츠 - 플랫슈즈와도 잘 어울려
하이힐 신으면 Sek시 느낌 강조





정말 날씬한 사람 아니고서야 언감생심 꿈도 못 꾸겠다.

스키니 진.



이름 그대로 피부에 달라붙듯 짝 붙는 청바지가 인기다. 지난 겨울부터 사랑받더니 이젠 청바지 하면 스키니 진이 아니고선 생각할 수가 없을 정도다.

그만큼 고민도 크다. 대체 저렇게 한 치의 빈틈도 없이 달라붙는 옷을 어떻게 소화하느냐가 문제인 것. 마른 사람은 마른 대로, 통통녀는 통통녀 대로 고민이 아닐 수 없다.


하지만 자세히 살펴보면 그렇지도 않다.

베스띠벨리 디자인실 박성희 실장은 '몸매에 자신이 없다고 넉넉한 스타일을 입는 것 보다는 약간 피트되는 것을 입어주는게 더 날씬해 보일 수도 있다'며 '통통한 경우 상의를 잘 매치해 결점은 커버하고 센스있게 입어주는 코디법이 중요하다'고 조언한다.



힙이 크거나 통통한 경우, 엉Dung이와 허벅지 부분을 커버해주는 롱 니트나 튜닉 블라우스를 입어주고 여기에 와이드 벨트를 착용하면 허리가 강조돼 여성스러운 느낌이 난다. 다리가 길어 보이는 효과도 노릴 수 있다. 또 아우터를 롱 카디건이나 하프코트를 입어주는 것도 좋은 방법.


▲ 여성스런 블라우스와 매치한 스키니진. 가늘고 긴 라인을 강조했다





이번 시즌 유행 아이템인 레이스와 리본이 달린 화이트 블라우스와 매치해서 입으면 Sek시하면서도 우아한 멋을 연출할 수 있다. 여기에 벨벳이나 새틴 소재의 재킷과 함께 매치하면 더욱 멋스럽다.



신발은 겨울철 필수품인 부츠는 물론이고 앞코가 뾰족한 하이힐이나, 플랫슈즈와도 잘 어울린다.



특히 길이가 긴 스키니 진과 하이힐을 신으면, 발목 부분에 잡히는 주름이 더욱 멋스러움을 더한다.



발목이 보이는 크롭트 스타일의 스키니 팬츠와 하이힐을 매치하면 Sek시한 느낌을 강조할 수 있다.



화이트, 옐로우 등 화려한 색상의 신발을 신어 시선을 분산시켜주는 것도 좋은 방법.

'무섭다고' 멀리하지만 말고 이번 봄, 날씬한 '스키니 진'에 한번 도전해 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