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성정장 제대로 입으려면

..:World Fashion Photos & Fashion Shows:..

....












정장 속에 반 소매 셔츠, 정통 수트 차림에 끈이 없는 로퍼…

남성들이 무심코 선택하는 조합이지만 이는 정통 수트 차림에 어긋나는 것이다.

개개인 각자 나름의 스타일이 있고, 옷을 입는데 단 하나의 법칙이 있는 것은 아니지만 정통 수트 차림에는 지켜야 할 기본과 원칙이 있다.

신사복 브랜드 갤럭시가 발간한 책 '더 클래식 테이스트'를 통해 정장 차림의 기본 원칙에 대해 알아보자.



◇수트에 반 소매 셔츠나 터틀넥은 금물

한국사람들이 흔히 발음하는 와이셔츠는 영어의 화이트 셔츠의 일본식 발음이 와전되어 굳어진 것이다. 정확한 표현은 드레스셔츠다.

수트에는 긴 소매 드레스셔츠를 입어야 한다. 반 소매 셔츠는 캐주얼에만 존재하는 것이다.

수트 속에 터틀넥을 입는 것도 안된다. 터틀넥은 아무리 고상해 보인다 하더라도 재킷과 함께 입는 캐주얼한 옷이다.

드레스셔츠는 따로 입는 겉옷이라기 보다는 수트와 반드시 함께 입는 속옷 개념의 옷이다. 따라서 그 안에 러닝셔츠를 입는 것은 두 개의 속옷을 겹쳐 입는 것과 같다.

클래식 수트의 경우 면 소재의 드레스 셔츠를 입어야 한다. 실크 셔츠나 칼라에단추가 달린 셔츠는 클래식 수트와 절대 어울리지 않는다.

셔츠 소매는 약 1.5㎝ 정도 재킷 소매 밖으로 나오게 입는다. 바꿔 말하면 재킷의 소매가 지나치게 길면 안된다는 얘기다.

◇수트 버튼은 잠가라

앉아 있을 때가 아니라면 어떤 자세에서건 수트 버튼은 항상 잠겨 있어야 한다.

2버튼 수트는 윗단추를, 3버튼 수트는 가운데 단추를 잠가야 한다.

더블 브레스티드 수트에는 조끼를 입지 않는다. 재킷 앞여밈이 겹쳐져 조끼가 가려지기 때문이다.

바지는 자연스러운 허리 위치 또는 배꼽 바로 밑에 고정되어야 한다. 그래야 가랑이와 허벅지에 여유가 생기고 천이 자연스럽게 늘어지기 때문이다.

바지 길이는 아무리 길어도 구두 위를 살짝 덮는 정도가 이상적이다.

바지 앞섶에 수평 주름이 보이고 주름이 벌어지면 바지가 너무 끼는 것이다.

◇넥타이 길이는 벨트 버클 가운데까지

넥타이 끝은 절대로 벨트보다 길게 내려와서는 안된다. 벨트를 했을 경우 버클 가운데까지, 서스펜더를 했을 경우 바지 허리 부분까지 늘어져야 한다.

넥타이 매듭을 만든 다음 밀어올리기 전에 딤플(매듭 중심부 바로 아래 원단이 접혀 들어간 홈)을 만들어야 한다. 딤플이 있는 타이는 고상한 선과 깊이가 있어 보인다.

어떤 상황에서도 넥타이 끝을 드레스 셔츠 Ga슴 포켓에 구겨 넣으면 안된다.

수트엔 반드시 벨트를 매야 한다. 벨트 색깔은 블랙 아니면 브라운이어야 한다.

가능하면 구두와 벨트의 색을 맞추는 것이 좋다.

타이핀이나 반지, 커프링크스 같은 장신구 색상은 통일하자.

◇수트에는 끈 달린 옥스퍼드 구두가 정석

정통 수트를 입을 경우 반드시 끈이 달려 있는 옥스퍼드 구두를 신어야 한다. 로퍼는 수트와 절대 어울리지 않는다.

짙은 네이비나 그레이 수트에는 브라운이나 블랙 구두를 신어야 하며 브라운 톤의 수트에는 반드시 브라운 구두를 신어야 한다. 맞추기 까다로운 색상의 수트에는 브라운 구두가 안전하다.

양말을 고를 때 가장 기본적인 원칙은 입고 있는 옷보다 짙어야 한다는 것. 또 바지나 구두 색상과 같은 계열이어야 한다.

◇잦은 드라이클리닝은 좋지 않다

며칠씩 같은 수트를 입지 않는다. 수트 소재가 원래 모양으로 돌아올 시간이 부족하면 무리가 가기 때문이다.

잦은 드라이클리닝은 좋지 않다. 보통은 수트를 10-12번쯤 입은 뒤 드라이클리닝 하는 게 좋다.

수트를 걸기 전에는 주머니를 비워야 주름을 방지할 수 있다.

바지는 집게 옷걸이에 밑단을 끼워 거꾸로 건다. 바지를 옷걸이에 걸쳐 걸면 괜한 주름을 만들 수 있다. 이 때 바지 지퍼와 단추는 반드시 채워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