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한사온 코디법

..:World Fashion Photos & Fashion Shows:..

....












요즘 날씨는 매섭게 추웠다가도 봄날같이 포근한 날씨가 되풀이된다. 바로 우리나라 겨울 날씨의 특징인 삼한사온 현상.

이런 날씨에는 옷차림도 어떻게 입어야 할지 걱정이다. 추울 줄 알고 두껍게 입고 나갔다가 옷을 벗어들기도 하고 포근한 날을 기대하고 얇게 입고 나갔다가 매서운 추위에 감기걸리기 쉽상. 이제 날도 봄을 준비하면서 변덕이 더욱 심해지고 있는 이러한 삼한사온 현상에 건강을 지키고 패셔너블하게 연출할 수 있는 코디법을 알아보자.

▶ 레이어드 룩

얇은 옷을 많이 껴입는 레이어드룩은 힙합옷차림에 가장 어울리는 코디법이다. 그리고 무엇보다 변덕이 심한 우린나라에서 실용적인 패션이라는 것이 레이어드 룩의 강점.

겉옷 안에 반팔면티를 입고 겉에는 체크남방이나 단색 남방을 입어준 후 점퍼나 더플코트 등으로 코디하거나 면티와 맨투맨 티셔츠, 그리고 후드점퍼로 코디를 해주어도 멋을 낼 수 있다.

만약 더우면 겉옷을 벗어 소매에 걸치더라도 그 자체로 패션이 되는 것이 레이어드 힙합룩이다. 꼭 힙합패션이 아니더라도 코트 안에 반팔 터틀넥 셔츠와 얇은 가디건으로 코디해도 예쁘게 연출할 수 있다.

▶ 추우면 붙이고 더우면 떼는 장식

올 겨울 유행하는 모직 코트 중에는 목이나 손목 둘레에 탈부착식 천연 모피 장식을 한 것이 많다. 춥거나 매운 겨울바람이 부는 날에는 털 장식을 붙여 방한 효과를 높이고 한파가 누그러지면 거추장스런 털을 떼어내 심플한 모직 코트차림으로 입는다.

또 후드 점퍼도 붙였다 떼었다 하는 것이 많으므로 실용적인 패션을 위해 탈부착이 가능한 장식이 있는 옷을 선택하는 것도 쇼핑할 때 요령이다.



▶ 패딩조끼

패딩조끼는 발랄해 보이지만 실제로 무척 따뜻하다. 패딩조끼하나면 겨울을 날 수 있을 정도. 이런 패딩조끼에 머플러를 두르고 모자를 써주면 따뜻하고 시원한 느낌을 동시에 줄 수 있다.

특히 요즘 유행하는 프라다 재질의 코트는 모피와 패딩이 셋트로 되어 있는 것이 많으므로 더울 때는 지퍼로 연결된 코트와 조끼를 분리하여 한 가지만 입어주자. 여기에 같은 색의 모자와 머플러를 둘러주면 벌써 봄을 맞이한 느낌이 들 것이다.



▶ 겨울용 트렌치 코트

낭만적인 분위기가 물신 풍기는 트렌치 코트는 안감의 유무에 따라 가을에서 겨울까지 폭넓게 입을 수 있다. 특히 지퍼로 탈부착되는 모직 안감을 단 트렌치 코트라면 웬만한 추위쯤은 거뜬하다.

날씨가 풀려 안감을 떼어 내고 입으면 옷맵시가 더 살아난다. 양면 코트 베이직한 컬러와 밝은 유행색이 양면으로 처리된 형태의 리버시블(양면) 코트나 점퍼는 기분과 날씨에 따라 바꿔입기 효과를 낼 수 있는 실용 아이템.

특히 양면의 소재가 다른 경우 어느 쪽을 선택해서 입느냐에 따라 다양한 연출이 가능하다. 추울 때는 모직, 따뜻하다 싶을 때에는 면감으로 되어 있는 쪽으로 연출하여 입어주자.

▶ 다양한 악세사리로

작년 가을부터 선풍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파시미나. 모직 머플러를 하기에 너무 덥고 무거워 보인다 싶으면 파시미나로 멋을 주자. 가벼운 느낌을 주지만 의외로 따뜻하다.

모자도 변덕스러운 날씨에 빼 놓을 수 없는 필수 아이템이다. 털모자가 부담스럽다면 청이나 두꺼운 면으로 만들어진 벙거지 모자를 써 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