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 스타킹으로 더욱 돋보이는 당신의 다리를 위하여!

..:World Fashion Photos & Fashion Shows:..

....














스커트가 유행인 올 겨울의 패션 경향에 발맞추어 요즘 스타킹이 또 하나 당당한 패션 아이템으로 떠오르고 있다.

기존의 단순한 단색 살색과 커피색, 검은색 외에 대담한 무늬와 칼라의 패턴 스타킹이 대 유행이다.

올 겨울 스타킹 하나만로 당신만의 특별한 감각을 연출해보자.

다양한 패턴과 컬러로 스타일을 더욱 돋보이게 하는 스타킹은 디자인에 보온성과 기능성까지 뛰어난 겨울철 인기 패션소품이다.

패션 스타킹이 보편화되면서 올해는 패턴과 컬러가 유독 다양해진 것이 특징.

보통 패션 스타킹을 타이츠라 부르는데 이 타이츠의 전체적은 경향은 럭셔리하면서도 여성스러운 분위기를 강조하는 스타일로 의상의 트렌드와 최대한의 조화를 이루고 있다.

장미 문양이나 반짝이는 펄이 들어간 화려한 스타일이 많아졌고 컬러도 브라운, 그레이에서 벗어나 와인, 아이보리, 블루, 퍼플, 카멜 등 컬러가 다양해진 것이 가장 두드러진 특징이다.

소재도 기능적이고 체형을 보정해주는 신소재의 사용이 늘어 라이크라를 사용해 신축성과 착용감이 뛰어나고 다리 전체를 슬림해보이도록 보정하고 복부부분을 눌러주는 기능까지 갖춘 아이템들이 인기를 끌고 있다.

타이츠, 추위 떨지않고 각선미 연출에 제격 한겨울에도 얇은 여름용 스타킹을 신는다면 미련한 일.보온효과가 좋으면서 패션성도 뛰어난 타이츠들이 나와 있어 추위에 떨지 않으면서도 각선미를 뽐낼 수 있다.

겨울용 타이츠들 중 가장 눈에 띄는 것은 패턴 타이츠.
다양한 무늬가 놓여진 패턴 타이츠는 무늬를 잘 고르면 겉옷을 돋보이게 할 뿐 아니라 체형의 결점은 가리고 장점은 돋보이게 해준다. 다리가 길어 보이게 연출하고 싶다면 세로선 무늬의 립 패턴이 알맞다.구두를 타이츠와 같은 색으로 신으면 효과는 더 커진다.

이에 낮은 굽의 펌프스를 더하면 세련된 캐리어 우먼의 분위기를 낼 수 있다. 단 다리가 휘었을 땐 결점이 강조되므로 피한다.

다이아몬드 패턴은 단색 기본정장이나 니트에 잘 어울린다. 큰 다이아몬드 패턴은 활동적인 느낌을 주지만 마름모 무늬가 다리를 퍼져 보이게 하므로 다리가 굵은 사람은 다른 무늬를 고르자.

세련된 도시감각을 느낄 수 있는 물결무늬 패턴은 요즘 크게 유행하고 있는 트위드나 헤링본 소재 옷과 같이 입으면 멋스럽다.

멋보다는 실속을 찾는 이들이라면 면 타이츠를 눈여겨 보자. 착용감과 보온성은 뛰어나지만 표면이 약간 거친 듯한 느낌을 주므로 정장보다는 히피스타일의 롱스커트나 독특한 디자인의 진 스커트 등에 알맞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