접촉피부염

Smart Health Devices


[ 개 요 ]

접촉피부염이란 다양한 외부 물질과의 접촉에 의하여 피부에 발생하는 습진성 피부염으로 병력 및 특수검사로 확인된 접촉물질을 피하고 피부염에 대한 적절한 치료로 치료가 가능한 질환입니다.

[ 동의어 ]

접촉피부염, 접촉성 피부염

[ 정 의 ]

접촉피부염이란 외부 물질(주로 화학물질)과의 접촉에 의하여 발생하는 피부염을 말합니다. 접촉피부염의 임상 양상은 대부분 피부염(다른말로 습진)의 형태로 관찰되나 괴사 병변, 여드름성 병변, 두드러기성 병변, 다형 홍반, 색소 침착의 형태로도 나타날 수 있습니다.

[ 증 상 ]

일반적으로 원인물질이 접촉한 부위에 가렴움증을 동반하는 습진의 형태로 관찰됩니다. 급Sung기의 심한 형태로는 진물, 홍반, 부종, 물집이 관찰되며, 시간이 경과함에 따라 인설(피부가 얇게 벗겨져 하얀 각질이 관찰되는 현상), 균열, 태선화(피부가 두꺼워져 피부의 주름이 뚜렷하게 관찰되는 현상)의 형태로 습진이 관찰됩니다. 원인물질에 따라 가끔 괴사 병변, 여드름성 병변, 두드러기성 병변, 다형 홍반, 색소 침착의 형태로도 나타날 수 있습니다.

[ 원인/병태생리 ]

접촉피부염은 보통 다음과 같이 분류하며 분류된 질환에 따라 발생기전 및 원인에 차이가 있습니다.
1. 원발성 자극피부염
원발성 자극피부염은 일정한 농도의 자극을 주면 거의 모든 사람에게 피부염을 일으키는 경우를 말합니다. 원발성 자극피부염은 알레르기Sung접촉피부염보다 발생빈도가 훨씬 높습니다. 원발성 자극피부염을 일으키는 데는 물질의 종류가 가장 중요하지만 이들이 피부에 침투하기 위해서는 여러 요인이 관여합니다. 즉 각질층(표피의 가장 바깥층)의 상태, 피부 부위, 나이, 환경 요인(온도,습도) 등이 중요하고 일부 물질에 있어서는 모낭을 통한 침투도 중요한 관여 요소가 됩니다.
유발원인으로는 강산, 강알칼리(흔히 화학적 화상), 세제(주부습진), 직업상 노출되는 절삭유, 유리 섬유, 타르 등이 있다. 원발성 자극 피부염을 일으키는 물질은 수없이 많으며, 특히 공장에서 발생하는 피부염은 큰 사회적 문제를 일으킬 수 있습니다.
2. 알레르기Sung접촉피부염
알레르기Sung접촉피부염의 원인 물질은 보통 알레르겐 또는 항원이라 부르며, 이는 정상인에게는 피부병을 일으키지 않으나 이 물질에 감작된(예민하게 된) 사람에게는 피부염을 일으키는 물질을 말합니다. 알레르기Sung접촉피부염을 일으키는 물질은 대부분 화학 물질로 니켈, 크롬 및 코발트와 기타 유기화합물이 대부분입니다. 일단 감작된 사람에게 재차 알레르기에 노출되면 알레르기Sung접촉피부염이 생기게 됩니다. 접촉피부염은 접촉 부위에 국한되는 경우가 많으므로 부위에 따
라 특징적인 물질이 원인일 가능성이 있습니다.
팔-장갑, 광 접촉 물질, 분진; 얼굴- 화장품, 약제; 머리- 염색약; 안검- 공기성 전달 물질, 옻나무, 매니큐어, 안약; 입술- 립스틱, 치약, 의치, 열쇠, 핀; 귀- 약제, 보청기, 안경; 머리-샴푸, 머리 염색약, 파마제; 목-목걸이, 섬유, 향료; 겨드랑이-향료, 방취제; 체간(몸통)- 섬유, 가죽; Sung기 부위- 약제, 방취제, 향료, Con돔; 항moon 부위-약제; 대퇴부-열쇠, 섬유; 다리-약제(궤양 치료제), 스타킹; 발- 신발, 스타킹 등으로 원인물질을 유추할 수 있습니다.
옻나무, 은행나무, 앵초, 국화 등의 식물도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우리 나라에서는 옻의 경우 피부 접촉뿐 아니라 옻을 닭과 함께 달여 먹은 후 전신 피부병을 일으키는 환자가 간혹 있고, 은행나무의 경우에는 가을철에 은행 열매를 따다가 흔히 환자가 발생한다.
그 외에 고무제품(브래ji어, 고무장갑, 팬ti, 거들, 신발, 피im기구), 머리 염색약, 방부제, 니켈 금속(시계 , 귀걸이, 목걸이나 안경에 포함된 니켈), 크롬(직업으로 시멘트 취급자, 고무 공장, 페인트, 장식, 디젤 엔진, 유리공장, 인쇄, 전기, 절삭유, 용광로 및 제지 등 다양한 직업에 종사하는 사람들), 수은, 화장품에 포함된 향료(천연 혹은 합성 방향족 화합물), 농약 등이 원인입니다.
3. 광독성 및 광알레르기Sung접촉피부염
광독성 피부염과 광알레르기성 피부염은 원발성 자극 피부염과 알레르기Sung접촉피부염과 같은 개념이나 자외선이 추가된다는 점이 다르다. 광독성 피부염은 광선을 쪼인 후 수시간 내에 광선 쪼인 부위에 일광 화상의 경우와 같은 증상이 항진되어 나타나는 경우가 많고, 광알레르기성 피부염은 광선 조사 2내지 4일 후에 광선 노출후에 습진성 병변을 일으킵니다. 그러나 광독성과 광알레르기성은 동시에 오는 경우도
많아 구분하기 어려운 경우가 있습니다. 광독성 및 광알레르기성 피부염은, 향료, 약물, 색소, 타르나 피치 계통의 물질에서 흔히 발생합니다.
4. 접촉 두드러기 증후군
접촉 두드러기 증후군이란 물질에 접촉한 후 접촉 부위에 두드러기가 발생하는 질환입니다. 원인 물질로는 금속, 약물, 동식물, 방부제 등 여러 다른 물질에 의하여 유발될 수 있습니다.

[ 진 단 ]

접촉피부염의 진단에는 환자의 병력이 대단히 중요합니다. 특히 알레르기Sung접촉피부염의 경우에는 병력상 의심이 되는 물질에 대해 첩포시험을 시행함으로써 원인물질에 대한 확인이 가능하다. 조그만 조각을 피부에 붙이는 첩포시험은 정상인에게는 반응을 일으키지 않고 감작된 사람에게만 반응하도록 농도를 조절한 알레르겐을 특수용기에 담아 피부(등 혹은 팔)에 붙여 48시간 후에 이를 제거한 후 판독하고, 2일 후 다시 한번 판독합니다. 따라서 4일의 시간이 소요되고 보통 4일까지 양성이면 알레르겐(원인 물질)이라 판정합니다. 좀 더 간편한 방법으로는 사용시험 혹은 유발시험이라는 것이 있습니다. 이는 환자가 직접 접촉한 물질을 환자 자신이 접촉한 대로 환자의 피부에 직접 문지르는 방법으로 보통 전박부에 하루에 1~2회 최고 10일 정도까지 문지른다. 이는 첩포 검사에는 음성이나 실제로 원인이 되는 알레르겐을 발견할 수 있는 편리한 방법의 하나입니다. 광알레르기Sung접촉피부염 진단에는 광첩포시험을 시행합니다. 시술 방법은 첩포시험 1~2일 후 광선을 쪼이며 광선 쪼인 후 1~2일 후 첩포시험과 동일한 방법으로 판독합니다. 접촉 두드러기 증후군의 진단에는 통상의 첩포시험보다는 의심되는 물질로 피부를 긁는 검사인 소파검사, 피내 반응검사를 시행한 후 20분 후에 피부에 발생하는 두드러기를 관찰하는 즉시형 반응으로 보통 진단합니다.

[ 경과/예후 ]

급Sung기의 접촉피부염은 적절한 치료 후 곧 증상이 완화됩니다. 그러나 접촉피부염은 원인물질을 확인한 후 재차 접촉을 피하여야 재발을 막을 수 있습니다. 특히 알레르기Sung접촉피부염 환자의 감작상태는 한번 이루어지면 매우 오래 지속하는 것이 보통이기 때문에 항원의 반복적인 접촉(실제로 원인물질을 알아내도 주위의 환경 혹은 직업적으로 피하기 어려운 경우 많음)이 있는 한 재발을 피할 수 없습니다. 첩포시험상 원인물질로 밝혀지면 추후에 더 이상의 접촉을 피해야 하는데 이 경우에 동일한 물질뿐 아니라 그 물질과 교차반응을 일으키는 화학적으로 구조가 유사한 물질도 함께 피해야 합니다.

[ 합병증 ]

습진에 대한 적절한 치료만 하면 특별한 합병증은 없습니다. 간혹 습진부위의 이차 세균성 감염, 치료 후 색소 침착, 접촉피부염이 만성화 된 경우 피부가 두껍게 변할 수 있으나 큰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

[ 치 료 ]

접촉피부염의 치료는 습진에 준하여 치료하고 어떠한 경우에나 원인 물질에 대한 재접촉을 피해야 재발을 막을 수 있습니다. 일단 발생한 피부염에 대해서는 증상 치료를 하는데 진물을 동반한 급Sung기에는 특별한 약물(혹은 생리적 식염수나 수돗물도 시용 가능)을 사용하여 습포를 시행합니다. 습포 시행방법은 약물을 차게해서 큰 거즈에 적신 후 환부에 15분 정도씩 올려놓습니다. 3~4분 간격으로 거즈를 교환해 가면서 15분 정도씩 시행하고 하루 적어도 4~5회씩 시행하면 수일 내에 진물도 멈추고 홍반(피부가 붉게 관찰됨) 등의 급성 염증이 가라앉습니다. 진물이 가라앉은 다음에 스테로이드제의 국소도포 등의 국소치료를 시행합니다. 광범위한 경우에는 항히스타민제의 복용 혹은 부신피질 호르몬제의 전신 치료를 병용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 예방법 ]

병력 및 검사로 확인된 원인 물질에 대하여 재접촉을 피해야 재발을 막을 수 있습니다. 확인된 원인 물질의 경우 동일한 물질뿐 아니라 그 물질과 교차 반응을 일으키는 물질도 함께 피해야 하는데 이런 물질에 대한 정보는 알레르기 전문 의사를 통하여 얻습니다. 자주 접촉피부염이 생기는 환자들은 일상 생활에서 특별한 변화가 있을 때마다 특별히 접촉한 물질 등에 대해 기록해 두는 습관을 갖도록 합니다. 특히 우리나라의 경우 의학적으로 검증이 되지 않은 옻닭을 먹는다든지 수은 증기를 쬐는 등의 행위는 하지 않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 이럴땐 의사에게 ]

접촉피부염은 대체로 접촉 부위에 국한되는 경향이 있으나 전신적으로 광범위하게 퍼진 경우, 호흡곤란 등의 전신 증상이 있는 경우, 진물 등의 급성 염증이 심한 경우에는 즉시 전문의사의 도움을 받아야 합니다.

 

Smart Health Devices